국내외소식

코로나로 인하여 케첩 공급 부족

KAGRO 0 366 04.24 11:26

최근 미국에서 케첩이 귀해지자 패스트푸드점에서 무료로 제공하는 일회용 케첩이 20개 낱개 묶음이 최대 100달러에 팔릴 만큼 온라인 중고장터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온라인 중고물품 거래 사이트 이베이에는 하인즈 일회용 케첩 묶음이 8달러에서 32달러에 판매되고 있다. 한 판매자는 “포장된 새 제품”이라며 “하인즈 일회용 케첩 32개를 묶음으로 12달러에 팔겠다”고 내놓았다. 어떤 판매자는 20개 한묶음을 가격을 무려 100달러로 제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의해 폐쇄됐던 식당들이 한꺼번에 영업을 재개하면서 케첩 부족 사태가 발생했다. CNN은 “케첩 부족 사태는 코로나로 인해 비대면이 일상화되면서 식당 영업 규제 강도가 높아지자 음식 배달을 하는 이들이 폭증했기 때문이다”라고 분석했다.


포장 음식에 들어가는 일회용 케첩의 인기가 높아지자 일부 식당들은 케첩을 작은 용기에 부어서 소분해 판매하기도 했다. 공급 부족에 케첩 가격도 덩달아 상승하고 있다.

이에 최대 케첩 생산업체인 하인즈는 “생산량을 25%이상 증가할 계획”이라며 공급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하인즈는 미국 케첩 시장의 70%를 차지하고 있을 정도로 케첩의 대명사격인 업체다. 연간 120억개 이상의 케첩 패킷(packet)을 공급하고 있는 하인스가 공급을 제때 하지 못해 품귀 현상을 빚은 것은 150년 창립 역사 중 이번이 처음이다.

 

Comments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