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외소식

농식품부, ‘해외 인턴십 지원사업’ 본격화

KAGRO 0 62 03.30 21:41

미국-이탈리아·네덜란드 등에 4월부터 파견 


한국 정부가 본격적으로 해외일자리 지원사업에 들어가 내달 미국, 이탈리아, 네덜란드 등에 농업기관과 기업에 청년 인터십을 파견할 계획이다.


  
△ 농식품 분야 해외 인턴십 지원사업에 합격한 학생들이 오리엔테이션에 참가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신규 사업으로 추진 중인 ‘농식품 분야 해외 인턴십 지원사업(OASIS)’의 올해 상반기 최종합격자(31명)를 선발하고, 29~30일 사전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합격자들은 국내 전형에 합격한 후보자들을 대상으로 현지 채용기관의 최종면접을 거쳐 국제기구에 17명, 해외연구소·기업에 14명이 선발됐다.


합격자 가운데 농생명 계열(16명) 전공자가 가장 많았으며, 경영(5명), 어문계열(5명)이 그 뒤를 이었고, 상대적으로 여성(22명)이 남성(9명)보다 강세를 보였다.


최종 선발된 인턴은 유엔식량농업기구(FAO), 국제농업개발기금(IFAD), 미국 국제식량정책연구소(IFPRI), 네덜란드 와게닝겐 연구소, 오스트리아 농업기술 전문기업인 Pessl Instruments 등 9개 기관에 내달부터 3개월 동안 파견 예정이다.


이번에 실시되는 사전교육은 인턴들이 현지에서 적응하고 근무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현지 근무에 필요한 실무 내용 위주로 구성됐다.


구체적으로 파견국 정보, 현지 치안 및 안전, 글로벌 문화에 대한 교육을 비롯해 해외취업 등에 필요한 경력 개발, 영어문서 작성 노하우 등 실제 업무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내용이 포함됐다.


또한 우리나라의 농업정책 및 국제농업의 흐름을 파악할 수 있는 강의도 마련돼 있으며, 선배들과 간담회를 통해 현지 적응과정에서 경험을 공유하고 시행착오를 최소화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향후 파견 인턴들에 대한 인력풀을 구축해 지속적으로 해외 진출을 지원하고, 후배들을 위한 멘토 역할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하반기 인턴 선발은 오는 6월 농식품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및 (사)FAO한국협회의 홈페이지를 통해 관련 내용을 공고할 예정이다.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