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GRO INTERNATIONAL

English
 
 

 




















 
작성일 : 12-01-27 02:06
식당위생등급 설문조사 관심 폭증
 글쓴이 : KAGRO
조회 : 3,448  

식당위생등급 설문조사 관심 폭증

시의회, 요식업주 대상 조사 2주만에 965명 응답

한식 특성 인식강화 한식당 업주 적극참여 피료

뉴욕시의회는 식당 위생등급표시제 관련 설문조사를 시작한지 2주 만에 1,000명에 가까운 인원이 참여했다고 밝혔다. 시의회에 따르면 24일 현재 965명이 설문조사에 응답했다. 이는 하루 평균 68명 수준이다. 특히 요식업소 업주들만을 대상으로 한 제한적 조사였다는 점을 감안하면 이같은 폭발적인 참여는 이례적이다. 이는 위생등급표시제 시행 이후 까다롭고 일관되지 못한 검사과정과 잦아진 검사 횟수로 인한 업주들의 불만이 높았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지난해 브롱스 킴스마켓 히어로, 반, 대동연회장 등 상당수의 한인 업소들이 13점 이하의 벌점으로 A등급을 받고도 1~6개월 사이 재검사를 받아야 했다. 당초 보건국의 A등급은 1년, B등급은 4-6개월, C등급은 4개월내에 재검사를 받게 돼 있었지만 실제로는 검사 일정이 들쑥날쑥했다. 검사관의 한식에 대한 이해부족도 문제로 지적돼 왔다. 한 예로 절임 음식에 대한 이해가 전혀
없는 타인종 검사관이 들이닥쳐서는 냉장고 안의 김치를 버리라고 주문하는 등 비상식적인 일들이 발생하기도 했다. 시의회가 소수계 업주들의 참여도를 높이기 위해 설문조사를 한국어를 포함, 7개 언어로 실시한 것도 참여율을 높인 한 이유다.

미동부 한신세계화추진위원회장을 역임하고 있는 강서회관 곽자분 사장은 "나라마다 고유 음식에 대한 특성이 있는데 아직도 이에 대한 검사관들의 교육이 부족하다"며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한국 음식에 대한 인식과 교육이 강화될 수 있도록 한인 요식업소 주인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크리스틴 퀸 시의장도 "이번 기회를 통해 현실적인 의견을 수렴, 애매모호한 기준 문제 등을 해결하는데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며 꼭 설문조사에 참여해 줄 것을 거듭 당부했다.

한편 온라인(www.surveymonkey.com/restaurant)을 통해 실시 중인 이번 설문조사는 총 22개 문항으로 구성돼 있고 2월 말 또는 3월 초에 예정된 시위생국 감사 자료에 사용될 예정이다

 

 


 
 

Total 55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20 뉴욕시내 체인식당들 고염분 메뉴에 소금통 모양의 경고 레이블 부착 KAGRO 09-11 357
519 워싱턴DC 와 인접한 메릴랜드 프린스 조지스 카운티 리커 스토어 일요일 술 판매 허용 KAGRO 09-04 351
518 뉴욕시 합성 마리화나 판매금지 될 전망 KAGRO 09-01 347
517 캘리포니아 ‘담배세 2달러’인상 추진 KAGRO 08-28 338
516 한인 일식당 표기 잘못으로 또 소송 당해 KAGRO 08-28 328
515 메릴랜드 주 미성년자 담배 판매 행위 급증 KAGRO 08-28 307
514 뉴욕주 알콜 가루 '팔코올' 판매 전면 금지 KAGRO 08-22 318
513 남가주 한인식품협회 ‘ABC 주류 판매 세미나’ 개최 KAGRO 08-13 426
512 볼티모어시 레스토랑과 캐리아웃 위생법규 위반으로 문을 닫을 경우 그 내역을 공개 KAGRO 08-08 451
511 종업원 상해보험 편법행위 단속 강화 KAGRO 08-07 473
510 남가주한인식품협회 주최로 '주류판매면허(ABC) 세미나 개최 KAGRO 08-01 546
509 가주 내년 1월부터 불체자 ‘면허차별’ 철폐 KAGRO 07-31 506
508 LA 오렌지카운티 지역 한인 업체의 업주들 노동법 규정위반 혐의로 검찰에 기소 KAGRO 07-31 468
507 뉴욕시 에어컨 켜진 상태에서 문 열고 영업하는 업소 단속 KAGRO 07-25 557
506 LA 시 2020년까지 최저임금 15달러 인상 확정 KAGRO 07-23 486
 1  2  3  4  5  6  7  8  9  10